김세정, 애청자 인증
"언제든 불러주세요"
다정한 통화에 '질투'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김선호가 대세 김세정의 팬심에 함박웃음을 터트린다.

7일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일요 명화 투어 특집 두 번째 이야기에서는 2021년 '1박 2일'의 공식 포스터 촬영에 도전하는 멤버들의 하루가 그려진다.

배역을 정하기 위한 '영화 속 명대사 듣기' 미션에서는 라비가 "'1박 2일' 진짜 애청자예요"라며 가수 김세정과의 전화 연결을 시도한다. 라비는 "'1박 2일'에서 누구 제일 좋아해?"라는 질문으로 멤버들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지만, 김세정은 1초의 고민도 없이 "선호 선배님~"이라며 하이텐션을 뿜어낸다고.

만개 웃음을 터트린 김선호는 김세정과 드라마 칭찬부터 현재 스케줄 체크까지 다정한 대화를 이어가며 멤버들의 질투를 자극한다. 딘딘과 김종민은 "해 떨어진다, 해 떨어져", "놀고들 있네!"라며 진심 섞인 장난으로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편, 김선호가 전화 연결된 기회를 놓칠세라 "혹시..."라고 운을 떼는 순간, 김세정은 "'1박 2일'에 불러주세요"라며 유쾌하게 출연을 약속했다고 해 두 사람의 전화 통화가 어떤 분위기였을지 더욱 궁금해진다. '1박2일 시즌4'는 7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