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조카' 소야, '볼빨간 신선놀음' 깜짝 등장
김종국, 소야 향한 각별한 애정
'볼빨간 신선놀음' 김종국, 소야 /사진=MBC 제공
'볼빨간 신선놀음' 김종국, 소야 /사진=MBC 제공


'볼빨간 신선놀음' 김종국이 조카 소야의 조카사위감으로 서장훈을 꼽았다.

5일 방송되는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는 김종국의 5촌 조카이자 가수 소야가 요리 도전자로 깜짝 등장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김종국은 "(소야는)정말 괜찮은 아이"라고 칭찬하며 조카에 대한 강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제작진은 김종국에게 "소야의 남자친구로 성시경은 어떻냐"고 질문했고, 김종국은 "잠깐 만나고 말 거면 괜찮다"고 대답해 성시경을 황당하게 만들었다. 그러자 하하는 "그럼 서장훈은 어떻냐"고 다시 물었고, 김종국은 "그럼 장훈이 형이 내 조카사위가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국은 녹화 내내 서장훈을 '조카사위'로 인정(?)하는 듯한 상황극과 대화를 이어 나ㄹ가 웃음을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난데없이 김종국의 '조카사위'가 된 서장훈과 4 MC의 티격태격 케미는 이날 저녁 8시 45분 '볼빨간 신선놀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전자들의 레시피를 블라인드로 평가하는 신개념 요리쇼 MBC '볼빨간 신선놀음'은 매주 달라지는 주제에 맞게 다양한 레시피, 다양한 개성을 가진 도전자들이 놀라운 음식을 선보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