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훈, 스페셜 MC 출연
결혼 장래 희망 공개
"엄기준과 짠내 배틀한다"
'미운 우리 새끼' 스페셜 MC 윤종훈/ 사진=SBS 제공
'미운 우리 새끼' 스페셜 MC 윤종훈/ 사진=SBS 제공


SBS ‘미운 우리 새끼’에 화제의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배우 윤종훈이 출격한다.

오는 7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순간 최고 시청률 31%를 돌파한 인기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윤종훈이 출연해 작품 속 캐릭터와는 180도 다른 순한 맛 매력을 발산한다.

최근 녹화에서 윤종훈이 등장하자 모벤져스는 “극 중에서 맞기만 해서 어떡하냐”, “시즌 2만 기다린다”며 드라마 광팬임을 입증했다. 이어 “웃는 모습이 예쁘다”, “귀공자 같다”며 폭풍 칭찬도 빼놓지 않았다.

하지만 그는 귀티 나는 외모와 달리, 무명시절 생활비를 벌기 위해 새벽까지 아르바이트를 했던 반전 과거를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윤종훈은 절약을 위해 지금까지도 꼭 지키고 있는 생활습관을 털어놓는가 하면, 동료 배우, 엄기준, 봉태규와 가끔 짠내 배틀을 벌인다고 밝혀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현재 친한 친구와 8년째 함께 살고 있다고 밝힌 그는 “이게 결혼생활과도 연관이 있다”며 친구와 한 번도 싸우지 않은 특급 비결을 꼽아 모벤져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뿐만 아니라, 주부 백단의 면모를 뽐내며 귀여운 결혼 장래 희망을 공개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미운 우리 새끼’는 오는 7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