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X조인성 시골슈퍼 영업일지 '어쩌다 사장'
25일 첫 방송
'어쩌다 사장' 포스터 / 사진제공=tvN
'어쩌다 사장' 포스터 / 사진제공=tvN


차태현, 조인성이 출연하는 tvN 새 예능 '어쩌다 사장'이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25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을 확정 지은 '어쩌다 사장'은 다 되는 시골 가게를 덜컥 맡게 된 도시 남자들의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따뜻한 힐링 예능으로 호평받았던 '서울촌놈'의 제작진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새 프로젝트다. 그 겨울, '어쩌다 사장'이 된 두 도시 남자로는 차태현과 조인성이 나선다.

사전에 풀린 티저 영상에서는 차태현과 조인성, 제작진의 첫 만남이 담겨 큰 화제를 모았다. 차태현이 추천한 '예능 하면 좋을 것 같은 친한 동생' 조인성은 등장부터 드라마와 예능을 넘나드는 반전 매력을 뽐내고, 차태현은 절친다운 호흡으로 조인성을 반겨주며 케미를 자랑해 관심을 드높였다.

공개된 공식 포스터에서는 차태현과 조인성이 새로운 모습을 드러내 반가움을 더한다. 미소를 짓고 있는 두 사람은 따뜻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어쩌다 사장이 됐지만, 부지런히 움직일 것을 예고하듯 앞치마를 두르고 준비된 자세로 손님들을 맞이하는 이들의 모습에서 벌써부터 활약이 기대된다.

포스터 속 장소는 두 사람이 영업일지를 펼쳐 나갈 실제 시골슈퍼의 한 공간이라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시골슈퍼는 이용하는 손님에 따라 가게에서 철물점까지 다 되는 곳으로, 차태현과 조인성은 이 슈퍼를 운영하며 손님으로 방문하는 마을 주민들과 두 사람을 도우러 온 친구들과의 케미를 보여줄 전망. 두 사람이 마을의 오랜 터줏대감 같은 가게에서 영업을 안정적으로 이어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차태현과 조인성의 시골슈퍼 영업일지 '어쩌다 사장'은 오는 25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