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폭력 논란
"해도 통편집일 것"
양지은 합류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진달래가 눈물을 흘리며 하차했다.

4일 밤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는 준결승전을 하루 앞두고 진달래가 하차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진달래는 눈물을 흘리며 제작진과 대화했다. 그는 "해도 통편집이고 피해가 갈 것 같다. 여기서 그만 하겠다"라고 밝혔다. 진달래는 학교 폭력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그는 결국 준결승 전날 자진 하차 결정을 하게 됐다. 진달래는 "듀엣곡 파트너 혜연이한테도 정말 미안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진달래가 떠난 빈자리에는 양지은이 들어오게 됐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