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vs 조권, '끼' 댄스 배틀
정동원X장민호X김희재, 걸그룹 무대 커버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가수 임영웅이 조권과 댄스 배틀을 펼친다.

TV조선 예능 ‘사랑의 콜센타’ TOP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아이돌6 세븐, 조권, 노라조, 레이나, B1A4 산들, 오마이걸 승희와 맞대결에 나선다.

오는 5일 방송되는 ‘사랑의 콜센타’에 아이돌6가 출격하자 TOP6는 긴장감을 감추지 못한다. TOP6은 “트롯의 진짜 맛을 보여주겠다”고 선전포고를 날리며 초반부터 치열한 기 싸움을 벌인다. 특히 TOP6는 ‘트롯 아이돌’의 명성에 어울리게 임영웅이 직접 커스텀해 선물한 단체 운동화를 여섯 명 모두 맞춰 신고 등장, 이를 본 산들은 “정말 아이돌 같다”며 환호한다.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주체할 수 없는 넘치는 끼의 소유자 조권에게 TOP6가 댄스로 도전장을 내민 가운데, 조권과 임영웅의 댄스 배틀이 이뤄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조권은 트레이드마크인 온 몸 털기 퍼포먼스로 위용을 뽐내며 기선을 제압하고, 임영웅은 당당하게 무대로 나가 그동안 숨겨왔던 온갖 끼를 대방출해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이에 다양한 끼가 무한대로 발산된 조권과 임영웅의 댄스 배틀에서 누가 승리를 거머쥐었을지 주목된다.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이어 TOP6과 아이돌6의 역대급 유닛 무대가 꾸며져 시선을 강탈한다. 정동원과 장민호, 김희재가 칼군무 아이돌로 대변신한 데 이어, 여자친구의 ‘오늘부터 우리는’을 선곡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것. 특히 정동원은 뜀틀 넘기 안무를 완벽하게 소화하는가 하면 장민호는 아이돌 센터 자리에 등극, 무대 전체를 하드캐리하며 걸그룹 못지않은 아이돌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는 후문이다.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아이돌6는 세븐, 조권, 산들이 유닛 그룹 ‘칠깝산’을 결성, 강력하게 대적한다. ‘칠깝산’이 영탁의 ‘찐이야’로 역대급 유닛 무대를 완성하자 TOP6은 “세 분이서 활동하시면 좋겠다”며 탄성을 터트리고 김성주 또한 “미스터트롯 ‘왕년부’로 탐난다”며 극찬을 쏟아낸다. 무대를 본 원곡자 영탁이 “정말 영광이고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대만족을 표했다고 해 ‘칠깝산’ 유닛 무대에 기대가 모아진다.

제작진은 “대한민국 가요계를 짊어진 TOP6와 아이돌6가 트롯으로 승부를 겨루며 좀처럼 보기 힘든 특별한 무대가 속출했다”며 “금요일 밤을 뽕흥의 열기로 뒤덮을 TOP6와 아이돌6의 상상초월 대결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41회는 오는 5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