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수미네 반찬' 게스트 출격
김수미와 '찐' 고부 케미 발산
'수미네 반찬'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올리브
'수미네 반찬'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올리브


tvN '수미네 반찬' 설날 특집에 김수미 며느리인 배우 서효림이 출격한다.

‘수미네 반찬’은 해외 식문화가 유입됨으로써 잠시 조연으로 물러났던 반찬을 다시 우리의 밥상으로 옮겨오자는 취지로 시작된 반찬 전문 요리 예능 프로그램.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약 2년 동안 매주 평일 저녁 시청자들의 저녁 반찬을 책임진 ‘수미네 반찬’이 2021년 설날 특집을 시작으로 다시 모였다.

오는 2월 11일 방송되는 ‘수미네 반찬: 엄마가 돌아왔다’(이하 ‘수미네 반찬’)은 지난 연말 특집부터 의기투합한 김수미, 장동민을 필두로 이연복, 홍석천, 이특이 출연해 쉽고 맛있는 다양한 반찬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방송을 앞두고 ‘수미네 반찬’ 제작진이 공개한 예고편에는 '수미 쌤이 불편해하는 게스트'라는 자막이 눈길을 끈다. 바로 김수미와 한 식구가 된 배우 서효림이 '수미네 반찬'의 게스트로 등장하는 것.

레시피 전수를 앞두고 "못하면 나가라", "이 따위로 해?", "어디가서 내 며느리라고 명함 팔지 마라"고 강하게 며느리에게 호통을 치는 김수미와 시종일관 미소를 잃지 않고 여유를 보이는 서효림의 미묘한 모습이 대비를 이뤄 흥미진진한 관전 포인트가 생길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설날 특집'으로 채워지는 다음 주 방송에서는 설날이라면 누구나 챙길만한 음식, 온 가족이 별미로 함께 먹을 메뉴 등 지난 파티 부럽지 않은 다채로운 레시피가 소개될 전망.

제작진은 "2021년 더욱 강력해진 김수미 선생님의 멘트와 레시피가 겨울 끝자락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눈과 입이 즐거운 메뉴들을 직접 만들고 나누며 함께 힘든 이 시기를 잘 보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수미네 반찬: 엄마가 돌아왔다’는 오는 11일 오후 7시 2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