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사장' 첫방 일정
두 번째 티저 영상 공개
차태현X조인성 본격 만남
'어쩌다 사장' 티저/ 사진=tvN 제공
'어쩌다 사장' 티저/ 사진=tvN 제공


tvN 새 예능프로그램 '어쩌다 사장'이 오는 25일 첫 방송을 확정했다.

'어쩌다 사장'은 다 되는 시골 가게를 덜컥 맡게 된 도시 남자들의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따뜻한 힐링 예능으로 호평 받았던 '서울촌놈'의 제작진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새 프로젝트로 눈길을 끈다. '어쩌다 사장'이 될 두 도시 남자로는 차태현과 조인성이 출연을 확정 지어 큰 화제를 모았다. 그 겨울, '어쩌다' 사장이 된 차태현과 조인성의 이야기는 25일(목) 저녁 8시 50분 시작될 예정이다.

지난 1일 공개된 차태현과 조인성, 그리고 제작진의 첫 만남이 짧게 담긴 티저 영상은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공개 이틀 만에 약 40만 뷰의 조회 수를 기록했다(지난 1~2일 기준, 네이버TV·유튜브 합산). 오늘(4일) 공개된 영상에서는 차태현과 조인성의 절친 케미스트리가 본격적으로 엿보이며 웃음을 자아낸다.

영상 속 차태현은 "내 친한 동생 중에 예능을 하면 좋을 것 같은 사람이 있다"며 깜짝 놀랄 만한 사람을 추천한다. 이어 조인성이 드라마의 한 장면처럼 나타나, 차태현이 추천한 바로 그 동생임을 알린다. 조인성은 멋있게 등장하다가 갑자기 자체 슬로우모션을 적용하며 뜻밖의 허당 매력을 발산하고, 그에 맞춰 같이 장난을 치며 반갑게 맞아주는 차태현의 호흡이 웃음을 유발한다. 실제로 가까운 사이인 차태현과 조인성이 고정 예능 프로그램에서 처음으로 합을 맞춰 어떤 케미를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도시에서만 생활해 본 이들은 '어쩌다 사장'을 통해 시골에서의 삶을 직접 경험하고 느껴볼 계획이다. 때로는 여유롭고 때로는 부지런해야 하는 시골 마을의 한 슈퍼를 운영해 나가는 에피소드가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어쩌다 사장'은 오는 25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