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유랑단' 에이스
"100점짜리 무대" 극찬
영지보다 1점 앞서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윤태화의 무대에 마스터들의 서로 다른 평가가 나왔다.

4일 밤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는 본선 3차 메들리 팀미션 에이스전 '미스유랑단'의 윤태화의 무대가 그려졌다.

윤태화는 '비가'의 무대를 꾸몄고 목 상태가 좋지 않은 모습이 적나라하게 드러나 모두의 안타까움을 샀다.

조영수 작곡가는 "처음에는 너무 조심스럽게 불렀다. 그런데 2절 시작하면서 보여줄 수 있는 100점 짜리의 무대를 보여줬다고 생각한다"라고 칭찬했다.

박선주는 "노래하는 내내 안타까울 정도로 페이스를 완전히 잃었다. 처음에는 자신감이 있었는데 어느 시점부터는 '내가 가는 길이 맞나'라고 물어보기 시작했다. 부담감도 이해하지만 모든 것을 내려놓고 정말 자기가 할 수 있는 이야기의 무대를 찾아가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한편, 윤태화는 마스터 총점 1200점 만점에서 1083점을 받았다. 앞서 영지가 받은 1082점보다 1점 높았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