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성하고 다채로운 무대 예고
SBS FiL·SBS MTV 통해 방송
송가인 /사진=포켓돌스튜디오 제공
송가인 /사진=포켓돌스튜디오 제공


트로트퀸 송가인이 설 연휴 시청자들을 위해 특별쇼를 준비했다.

포켓돌스튜디오는 "송가인이 설날 당일인 오는 12일 '송가인이 나는 좋아효(孝)'로 시청자들을 만나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했다"고 밝혔다.

송가인은 2집 정규앨범 '몽(夢)'을 발매한 후 바쁜 나날 속에서도 알찬 무대를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고. '송가인이 나는 좋아효(孝)' 특집 무대는 설 연휴에 그리운 가족을 못 보는 이들을 위로하기 위한 특별쇼로 송가인이 부르고 싶은 노래, 송가인에게 듣고 싶은 노래로 풍성하고 다채로운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진행은 SBS 최기환 아나운서가 맡는다. 송가인은 최기환과 호흡을 맞추며 시청자들의 사연과 시청자들이 궁금해하는 점들에 관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송가인은 "신축년 설에 '송가인이 나는 좋아효(孝)'를 통해 시청자분들과 만나게 돼 영광이다. 제 무대를 보시며 행복한 연휴 보내셨으면 좋겠다. 모두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란다. 무엇보다 건강이 최고다. 건강한 한 해가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송가인이 나는 좋아효(孝)'는 오는 4일 촬영 예정이며, SBS FiL에서 12일 방송되고 같은 날 SBS MTV에서도 시청이 가능하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