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의 신' 출연
"고3 때 공부 스퍼트"
2021 수능 만점자 등장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강성태가 자신의 공부 비법을 전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도전! 2021 수능시험' 특집이 그려졌다. 공부의 신 강성태와 2021 수학능력시험 만점자 김지훈 학생이 출연했다.

강성태는 "입학하고 거의 꼴등이었다. 고3 때 막판 스퍼트를 냈다. 열심히 했는데도 공부 방법을 잘 몰랐다. 깨어있는 시간을 어떻게 더 잘 쓸지 고민을 해야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동생한테, '내가 의자에 앉을 테니까 밧줄로 묶어라'라고 했다. 밧줄이 공부하는데 큰 영향을 줬다"라며 "묶고 시작하면, 내가 산만하다보니까 시간을 채워서 공부할 수 있었다. 밧줄을 꼭 묶으라기보다는 안 할 수 없는 장치를 만들어야 한다는 거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