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과 특급 케미
새싹 MC 도전기
"눈마주치면 웃어달라"
'아카이브K' / 사진 = SBS 제공
'아카이브K' / 사진 = SBS 제공


'전설의 무대-아카이브K'에서 잔나비 최정훈이 데뷔 이후 첫 MC에 도전한다.

SBS '전설의 무대-아카이브K'(이하 '아카이브K')가 발라드, 댄스, 문나이트 편에 이어 오는 31일 방송에서는 홍대 앞 인디뮤직으로 또 한 번 흐름을 바꾸며 색다른 감동을 선사한다.

특히, 요즘 가장 핫한 인디밴드, 잔나비의 보컬 최정훈이 데뷔 이래 처음으로 스페셜 MC에 도전해 성시경과 함께 특급 케미를 뽐낸다.

잔나비의 최정훈은 MBC '놀면 뭐하니', JTBC '비긴어게인' 등 다채로운 예능에서 활약하며 대중을 사로잡은 바 있으나 MC 데뷔는 처음이어서 그의 새로운 변신에 기대를 모은다.

녹화 당일, MC 데뷔 소감을 묻는 성시경에게 최정훈은 "처음인데 이렇게 선배님들 앞에서 하니까 더 떨린다"며 "눈 마주치면 그냥 웃어달라고 했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덧붙여 다른 출연자들을 향해 "제가 질문을 못 하면 스스로 질문하시라"며 거침 없는 발언으로 신입 MC 답지 않은 입담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이번 방송에서는 MC로서 새로운 매력을 발산할 잔나비 최정훈을 비롯해 크라잉넛, 노브레인, 자우림, 데이브레이크, 옥상달빛, 새소년 등 레전드급 인디 밴드들이 총출연해 감동의 무대와 속 깊은 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다.

한편 '전설의 무대-아카이브K'의 홍대 앞 인디뮤직 편은 오는 31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