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로로' 눌렀는데…
"기술적 오류"
웨이브 자체 문제
웨이브 사과문 / 사진 = 웨이브 영상 캡처
웨이브 사과문 / 사진 = 웨이브 영상 캡처


국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가 '뽀로로 극장판' 내부에 성인물을 송출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30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뽀로로 극장판'을 보는데 야한 동영상이 중간 중간에 나왔다"라는 제보글이 퍼졌다. 해당 모습이 캡처된 화면도 확산됐다.

아이들이 위주로 보는 '뽀로로 컴퓨터 왕국 대모험' 제목의 영상이지만 성인물의 내용이 담겨 있어 충격을 안겼다.

이에 대해 웨이브 측은 "29일 복구 과정에서 '뽀로로 극장판' 등 일부 콘텐츠 재생 중 수 초간 성인물이 섞여 나오는 심각한 기술적 오류현상이 발견되어 즉시 삭제조치했다"라며 "어린 아동 및 유아 시청 콘텐츠에서 발생한 사안으로 문제의 심각성이 있다는 점에서 다시 발생해서는 안될 일"이라고 전했다.

또 유사 사례가 나오지 않게 정비를 하겠다고 밝히며 "해당 콘텐츠는 정상 파일 확보 후 다시 업로드 할 예정이다. 이번 오류는 콘텐츠공급사(CP)와는 관련이 없는 명백한 웨이브 자체 문제였음을 밝힌다"라고 덧붙였다.

전문

안녕하세요. 웨이브입니다.

웨이브는 일부 콘텐츠 에러로 인한 파일 복구 중에 있습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조속히 정상화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아울러 어제(29일) 복구 과정에서 '뽀로로 극장판' 등 일부 콘텐츠 재생 중 수 초간 성인물이 섞여 나오는 심각한 기술적 오류현상이 발견되어 즉시 삭제조치 하였습니다.

어린 아동 및 유아 시청 콘텐츠에서 발생한 사안으로 문제의 심각성이 있다는 점에서 다시 발생해서는 안될 일입니다.

웨이브는 유사사례 재발 방지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이용에 불편과 혼란을 겪으신 모든 이용자 여러분께 머리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

해당 콘텐츠는 정상 파일 확보 후 다시 업로드 할 예정입니다. 이번 오류는 콘텐츠공급사(CP)와는 관련이 없는 명백한 웨이브 자체 문제였음을 밝힙니다.

해당 공급사에게도 사과드립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