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뚱 식량창고 오픈
"식품코너처럼 꾸며"
먹방계 에디슨?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홍현희 시매부 천뚱의 식량창고가 공개된다.

30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38회에서는 천뚱과 함께한 홍현희의 먹스러운 하루가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날 홍현희는 천뚱의 먹방 하우스에서 엄청난 규모의 식량창고를 발견한다. 편의점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 없는 것 없이 구비된 먹방 아이템들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고. 천뚱은 "마트 식품코너처럼 꾸미는 게 꿈이었다"라고 식량창고에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고 한다.

뒤이어 옷장에 숨어 있던 대형 김치냉장고도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냉장고에는 업소용 아이스크림이 가득 담겨 있었다고. 이에 천뚱은 숟가락이 아닌 밥주걱으로 아이스크림을 퍼먹어 그의 남다른 먹부림 스케일을 과시한다고 한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천뚱은 "먹방계의 에디슨"으로 등극해 시청자들에게 깊은 깨달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 방울의 흘림도 용납하지 않는 천뚱 전용 숟가락과 요구르트를 500cc 맥주잔에 따라 마시는 신기술까지. 또한, 젓가락이 아닌 핀셋을 사용해 짜장라면을 흡입하는 모습이 놀라움을 선사한다고.

한편, 이날 천뚱을 둘러싼 궁금증이 모두 해소된다고 한다. 홍현희도 몰랐던 천뚱의 직업과 로맨틱 연애사가 낱낱이 공개된다는 후문. 과연 천뚱의 정체는 무엇일지, 천뚱의 먹부림 신기술은 무엇일지 본방송에 뜨거운 관심이 집중된다.

홍현희와 천뚱의 특별한 먹부림 쇼는 3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138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