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는 사랑을 싣고' 홍지민, 다이어트퀸도 참지 못한 음식은?
'TV는 사랑을 싣고'에 홍지민이 출연한다. / 사진제공=KBS
'TV는 사랑을 싣고'에 홍지민이 출연한다. / 사진제공=KBS


프로 다이어터 홍지민도 참지 못한 최강의 음식은 무엇일까.

오는 27일 방송되는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다이어트의 아이콘으로 거듭난 뮤지컬 디바 홍지민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의뢰인으로 찾아온 홍지민은 다이어트 후 오랜 시간이 지났음에도 여전히 건강한 보디라인으로 MC 현주엽과 김원희의 감탄을 불러왔다.

홍지민은 둘째 출산 직후 89kg에서 3개월 만에 32kg 감량하는 기적의 다이어트로 큰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서서히 체중이 늘어나고 있어 올해는 요요가 오지 않는 다이어트를 계획 중이라고 한다. 홍지민은 "체중의 앞자리를 5자로 만들겠다"는 굳은 다짐을 전했다.

그런 가운데 MC 현주엽, 김원희와 함께 추억의 음식을 맛보러 간 홍지민은 갑자기 "다이어트는 내일부터"라고 태세를 전환했다. 다이어트 여신도 거부할 수 없는 최강의 메뉴가 무엇일지 궁금하게 만들고 있다.

고등학교 시절부터 통통했다는 홍지민은 다이어트의 성공 비결로 어릴 때 태권도 관장님이 길러준 무한 체력과 강철 멘탈을 꼽았다.

이와 관련 홍지민의 큰언니가 깜짝 출연해, 남자 선수도 KO시켰던 홍지민의 파워풀한 과거를 폭로했다. 또한 세 자매 모두에게 특별한 기억으로 남겨진 태권도 관장님과의 추억을 회상해 과연 어떤 사연이 있었을지 본방송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홍지민의 요요 없는 다이어트 비법과 폭풍 흡입을 부른 추억의 음식의 정체는 오는 27일 저녁 8시 30분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