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귀환' 2월 7일 방송
악귀 잡기보다 어려운 예능 정복기
'경이로운 귀환' 예고./사진제공=tvN
'경이로운 귀환' 예고./사진제공=tvN


시청률 10%를 돌파하며 OCN 시청률의 새 역사를 쓴 ‘경이로운 소문’이 스페셜 방송 ‘경이로운 귀환’으로 돌아온다.

‘경이로운 소문’ 종영의 아쉬움을 달래줄 ‘경이로운 귀환’은 여타 드라마들의 스페셜 방송과 달리 최초로 1회 형태 예능으로 제작됐다. 시청자들의 사랑에 보답하고 색다른 재미를 주기 위해 배우들이 의기투합한 것. 주연을 맡은 유준상, 염혜란, 조병규, 김세정은 물론 신스틸러로 활약한 안석환, 최광일, 옥자연, 이홍내, 정원창도 총 출동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경이로운 팀워크로 유명했던 이들의 실제 케미를 확인할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경이로운 소문’의 비하인드 이야기와 배우들의 개인기들도 공개된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악귀 잡기보다 혹독한 ‘경이로운 소문’팀의 예능 정복기는 오는 2월 7일 오후 10시 40분 tvN과 OCN에서 동시 방송되는 ‘경이로운 귀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경이로운 소문'은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시즌2 제작이 확정됐다. 촬영 일정 및 편성 시기 등 아직 구체적인 사항은 결정되지 않았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