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이준영-매니저./ 사진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준영-매니저./ 사진제공=MBC



가수 겸 배우 이준영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허세 가득한 매니저와의 케미로 또 한번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지난 24일 밤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지난 번에 이어 또 다시 슈퍼카를 가지고 나타난 허세 가득한 심화석 매니저와 이준영의 일상이 그려졌다. 매니저는 이준영을 위해 슈퍼카부터 커피차까지 귀여움 가득한 허세를 뽐내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이준영은 촬영 이후 안무 연습실에서 안무 창작을 통해 댄서로서의 스웨그 가득한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배우로서 활동에 박차를 가했던 이준영이 오랜만에 춤을 추는 모습에 팬들도 열광했다.

이준영은 MBC 에브리원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 종영 이후, 현재 내년 상반기 방영 예정인 KBS '이미테이션' 촬영에 한창이다. 이후 넷플릭스 'D.P' 출연까지 일찍이 차기작을 확정짓고 올해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