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동주·서정희 모녀 '아침마당' 동반 출연
한복 입고 단아한 매력 뽐내
서동주, 서정희와 '아침마당' 출연 /사진=KBS1 방송화면 캡처
서동주, 서정희와 '아침마당' 출연 /사진=KBS1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겸 변호사 서동주가 미모와 입담,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서동주는 22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 엄마 서정희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서동주는 "꽃보다 예쁜 엄마 때문에 행복한 딸"이라고 밝게 인사하며 "어릴 때부터 보던 방송에 엄마랑 나와서 떨리면서도 뜻깊고 행복하다"고 말했다.

한복을 입고 단아한 매력도 뽐낸 서동주는 '효도는 나의 것'이라는 주제에 맞춰 애교 효도 등 다양한 토크를 이어가는가 하면, "엄마가 소녀같은 모습이 있고, 귀엽다. 친구같고 의지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면이 있다"며 서정희와 각별한 모녀 케미로 훈훈함도 안겼다.

리액션 부자로 변신한 서동주는 엄마 서정희를 바라보며 애틋한 표정을 짓거나 안아주며 눈길을 끌기도 했다.

서동주는 앞으로도 다채로운 활동으로 대중과 만날 예정이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