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자체 예능 '달려라 방탄' 통해 공개
SBS '맛남의 광장'서도 공개 예정
/사진 = 달려라 방탄 방송화면
/사진 = 달려라 방탄 방송화면


그룹 방탄소년단이 요리 연구가 겸 사업가 백종원과 만났다.

지난 19일 네이버 VLIVE에서 방송된 방탄소년단 자체예능 '달려라 방탄(RUN BTS) 2020' - EP.125에서는 'K-햄 특집편' 그려졌다.

요식업계의 대부 더 본 코리아 대표 백종원이 심사자로 나선 이 날 방송은 코로나19 여파로 힘든 한돈 농가를 돕기 위한 취지로 제작됐다.

이날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RM-제이홉-정국 팀과 지민-진-뷔 팀으로 나눠져 요리 대결을 펼쳤다.

RM-제이홉-정국 팀은 감자짜글이를, 지민-진-뷔 팀은 순딩이 라면에 햄을 구웠다.

멤버들은 각자 자신만의 매력을 뽐내며 요리를 만들기 시작했다. 수시로 백종원을 부르며 궁금한 점을 묻고, 요리에 집중해 눈길을 끌었다.

지민은 햄 위에 꽃다발 모양을 한 달걀 후라이 데코로 남다른 센스를 발휘했다. 백종원은 '굽기가 적당했다. 퍼펙트 하다'고 칭찬을 받았다.

특히, 멤버들은 백종원에 대한 사인을 요청해 눈길을 끌었다. 뷔는 "저희 엄마가 선생님을 통해 요리를 배웠다"며 "사인을 부탁하는 게 처음인데, 사인 한 장 해주실 수 있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RM 역시 "저도 요청한다. 엄마가 사인 없이는 그냥 들어오지 말라고 했다"고 했다.
/사진 = 달려라 방탄 방송화면
/사진 = 달려라 방탄 방송화면
방탄소년단은 한돈 농가를 위해서 적극적으로 홍보했고, 백종원은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백종원은 두 팀이 만든 순딩이 라면과 감자짜글이를 먹고 기대 이상의 호평을 하며 고개를 끄덕였다.

심사가 끝난 후, 백종원은 두 팀 모두의 공동 우승을 선언하고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칼 7자루를 멤버 모두에게 선물로 전달해 기쁨을 선사했다.

한편 이번 방탄소년단과 백종원의 만남은 추후 백종원이 출연하고 있는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을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