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자기애 끝판왕
"3일 동안 라면 먹어"
"몸매 왜 이러는 거냐"
방송인 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함소원/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함소원이 자신의 몸매를 향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함소원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만간 어쩔거니 콘테스트 열립니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함소원은 흰색 드레스를 입고 자신의 몸매를 뽐내고 있다. 그는 "3일 동안 라면 먹고 잔 몸매가 왜 이러는 거냐. 이 몸매 어쩔거냐"며 감탄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언니 진짜 예쁘다", "어쩌긴. 할 수 없다", "목소리 자꾸 들어도 너무 웃기다", "은근 중독된다" 등의 반응을 보냈다.

함소원은 현재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