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연
정규앨범 '몽' 수록곡 무대 최초 공개
사자탈춤까지 등장…역대급 스케일
'유희열의 스케치북' 예고/ 사진=KBS2 제공
'유희열의 스케치북' 예고/ 사진=KBS2 제공


'트로트 퀸' 가수 송가인이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통해 그간 선보이지 않았던 새로운 무대를 꾸민다.

15일 방송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송가인을 비롯해 가수 선우정아, 정엽, (여자)아이들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송가인은 최근 발매한 두 번째 정규 앨범 '몽(夢)'의 수록곡인 '금지된 사랑'을 선곡해 특유의 아련한 목소리와 섬세한 감정선을 뽐냈다. 특히 바이올린과 첼로, 해금 연주가 더해져 한층 더 풍성한 무대를 장식했다.

송가인은 "과거 진도 하면 '진돗개'가 떠올랐는데 이제는 '진도인' 송가인이 떠오른다"는 말처럼 대세의 인기를 입증했다. 그는 "진도에 '송가인 길'부터 '송가인 마을', '송가인 공원'까지 생겼다"고 밝혔다. 또한 송가인의 팬들이 진도에 있는 부모님 집에도 찾아가곤 해 CCTV를 설치해 놓고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찾아오는 팬들을 보기도 한다고 말해 팬 사랑의 면모를 아낌없이 보여줬다.

이날 송가인은 지난 출연 당시 불렀던 비쥬의 '누구보다 널 사랑해'에 이어 팬들을 위한 새로운 곡을 준비했다. 첫 곡으로는 뮤지컬 서편제의 OST 곡 차지연의 ‘살다 보면’을 선곡해 송가인 특유의 애절한 목소리로 뮤지컬 넘버를 호소력 있게 선보였다. 또한 세계적으로 유명한 팝 'You Raise Me Up'을 열창해 풍부한 성량과 지금껏 보지 못했던 송가인의 색다른 모습을 보여줬다. 송가인은 그동안 방송에서 보여준 적 없는 뮤지컬 곡과 팝 역시 훌륭하게 소화해 듣는 이들을 감탄하게 했다.

뿐만 아니라 송가인은 '몽(夢)'의 타이틀 곡 중 하나인 '꿈'을 통해 힘들고 지치는 현재 상황을 꿈에 비유해 '곧 이 악몽에서 깰 것'이라는 희망의 메시지를 노래했다. 송가인은 이 무대를 위해 대북, 중북, 삼고무부터 '유희열의 스케치북' 최초로 ‘사자탈춤’까지 준비해 화려한 무대를 완성했다.

한편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최근 편성을 변경해 15일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2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