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튜브 라이브 방송서 '무도' 언급
"오리지널 멤버 중 하고 싶지 않은 멤버도 있어"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라이브 방송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라이브 방송


방송인 유재석이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의 재결성이 쉽지 않다고 직접 밝혔다.

유재석은 14일 낮 12시 유튜브에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 라이브 스트리밍에 임했다.

이날 유재석은 구독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지던 중 "지난 주 조병규씨가 '무한도전 키즈' 이야기도 했지만 '무한도전' 재밌게 보셨다는 분들이 많다"며 "2018년 3월 마무리했으니 '무한도전' 끝난 지가 3년이 됐다. 그리워하는 분들도 많고 보고싶어 하는 분들도 많다"고 했다.

재결합을 원하는 구독자들의 소원이 빗발치자 유재석은 "여러가지 여건상 쉬운 일이 아니다. 제가 '놀면 뭐하니'를 하고 있지만 그걸 떠나 멤버 모으는 것도 쉽지 않다"며 "하고 싶어하는 멤버도 있지만 감사하지만 하고싶지 않다는 멤버도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레전드라고 불리는 리즈시절을 추억하는 멤버들, 소위 리즈시절 함께한 멤버들이 다시 모이기를 바라는 분이 많은 걸 안다"면서도 "오리지널 멤버 모으기가 쉽지 않다. 이 자리를 빌려 말씀드린다"고 재차 말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