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애→아들 바보
몸매 자신감 '당당'
거짓말 탐지기 결과?
'비디오스타' 이필모 / 사진 = MBC 에브리원 제공
'비디오스타' 이필모 / 사진 = MBC 에브리원 제공


'비디오스타' 이필모가 몸매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낸다.

1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1plus4 특집 '더원만한 관계'로 더원, 이필모, 이영현, 민우혁, 파파금파가 출연한다. 더원의 절친 특집으로 출연진들의 솔직한 입담과 절친 케미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필모는 "사우나에 가면 다 나만 쳐다본다"며 몸매 비율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고. 더원은 "라인부터 발란스까지 완벽하다"고 이필모를 치켜세웠지만 "이필모가 사우나를 들어가기 전 꼭 주변을 살피고 들어간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더원의 폭로에도 이필모가 끝까지 당당함을 잃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이날 이필모는 자기애의 아이콘에서 가족애의 아이콘으로 거듭난 근황을 영상으로 공개하기도 했다. 영상 속에서 이필모는 아들 담호의 장난감을 직접 조립해주는 것은 물론 연신 담호를 보며 웃는 모습을 보여 아들 바보로서의 면모를 드러냈다고.

이어 이필모가 자기애를 얼마나 내려놓았는지 거짓말 탐지기로 검증하는 시간을 가졌다. MC들이 "내 인생에 가장 중요한 사람은 와이프다", "아내가 원한다면 전업주부가 될 수 있다" 등 수위 높은 질문을 하자 이필모가 진땀을 뺐다고 하는데. 거짓말탐지기의 결과는 어땠을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완벽한 비주얼에 예능감까지 겸비한 이필모의 활약상은 오는 12일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