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민, '1호가' 출연 소감
실검 1위에 "영광, 관심 감사"
40kg 감량으로 화제ing
코미디언 이용식 딸 이수민/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코미디언 이용식 딸 이수민/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코미디언 이용식의 딸 이수민이 JTBC '1호가 될 순 없어' 출연한 뒤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른 소감을 밝혔다.

이수민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광스러운 1위, 2위. 관심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이용식 딸'이 1위, '이수민'이 2위에 올랐다. '1호가 될 순 없어'도 5위에 오르며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이외에도 이수민은 "너무 꿀잼이잖아"라는 글과 함께 자신과 이용식의 관련 기사 제목을 캡처한 사진도 올렸다.
'1호가 될 순 없어' 속 이수민 / 사진=JTBC 캡처
'1호가 될 순 없어' 속 이수민 / 사진=JTBC 캡처
이수민은 지난 10일 방송된 '1호가 될 순 없어'에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그는 "5년 정도 운동을 꾸준히 해서 40㎏ 정도 뺐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이에 대해 이용식은 "딸이 빼서 속으로는 섭섭했다"며 "예전에는 나와 똑 닮았는데 지금은 너무 달라져 딸인 줄 모른다"고 말했다.

또한 이수민은 임미숙, 김학래의 아들 김동영과 묘한 분위기를 형성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두 가족은 자녀들이 어린 시절부터 자주 만나며 친분을 쌓아 왔다고. 김동영은 이수민을 위한 꽃다발을 준비했고, 이용식은 그런 김동영을 보며 "우리 사위"라고 불렀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