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 아들 깜짝 출연
10대 솔직한 감상평
현주엽TV 중단 위기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제공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제공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역대급 붕어빵 부자의 합동 방송이 예고됐다.

10일 방송되는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현주엽의 둘째 아들 현준욱이 깜짝 출연한다고 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현주엽은 코로나로 인해 집콕 생활 중인 준욱과 오랜만에 외출에 나섰다. 준욱은 귀여운 외모뿐만 아니라 12살에 벌써 160cm가 훌쩍 넘는 큰 키, 어른 못지 않은 먹성까지 아빠와 꼭 닮은 모습으로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고. 그런가 하면 현주엽TV에 깜짝 합류한 준욱은 10대의 솔직한 감상평으로 현주엽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흐뭇한 부자 케미를 보여줌과 동시에 속이 뻥 뚫리는 사이다 활약까지 펼친 준욱이 등장하는 이번주 방송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그동안 전국 각지를 돌아다니면서 특산물 홍보를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모색해 왔던 현주엽TV는 코로나가 심해지면서 자체 중단되는 위기 상황을 맞았다.

이에 멤버들은 마장동에 위치한 쿠킹 스튜디오에 모여 맛지도를 통해 인연을 맺은 여주 이장님, 평창 욕쟁이 할머니, 보령 선장님이 선물한 각 지역 특산물로 창의적인 요리에 도전하게 됐다는데.

특히 정호영 셰프는 맛지도의 부작용으로 살이 포동포동하게 오른 멤버들을 위한 다이어트 음식을 선보인다고 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현주엽 부자의 붕어빵 케미와 정호영 셰프의 '맛지도' 종합선물세트는 10일 오후 5시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