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레전드, 깜짝 영상
"안녕하세요, 유재석"
한국 팬들 위한 콘서트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존 레전드가 '놀면 뭐하니?'에 깜짝 영상을 보내왔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겨울 노래 구출 작전' 특집이 진행됐다. '겨울'하면 생각나는 노래들로 에일리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김범수 '보고 싶다' 등이 언급됐고, 두 가수가 무대에 등장했다.

이어 윤종신이 출연해 '좋니'를 열창했다. 유재석은 "너무 좋다"라며 "종신이 형과 예능도 하고 친하지만, 각잡고 이렇게 노래를 하니까 정말 대단하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다음 무대가 있다는데, 제작진들도 보안을 하도 해서 모르겠다. 레전드 중에 레전드라고 한다"라며 영상을 봤다. 영상 속에는 존 레전드가 깜짝 등장해 "안녕하세요, 유재석"이라며 인사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유재석은 "존 레전드다!"라며 크게 놀랐다. 앞서 유재석은 라이브 방송에서 요즘 존 레전드의 '브링 미 러브'에 빠져있다고 밝힌 바 있다.

존 레전드는 "내 노래를 좋아한다고 들었다. 아주 특별한 공연을 한다는 소식을 접했다. 이 선물을 당신에게, 그리고 한국 팬들에게 전하고 싶다"라며 "한국 공연에 갔을 때 그 공연이 내 최고의 공연이었다. 어서 여러분들을 직접 만나고 싶고, 유재석을 만나고 싶다"라고 밝혔다.

또 "모두 건강하고 힘내세요"라며 한국어로 "사랑해요"라고 인사했다. 그는 피아노를 치며 유재석의 신청곡 '브링 미 러브'를 불렀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