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 털이 '성공'
"역시 이연복" 칭찬
치킨→깐풍기 재탄생
'수미네 반찬' / 사진 = tvN 영상 캡처
'수미네 반찬' / 사진 = tvN 영상 캡처


'수미네 반찬' 이연복이 깐풍치킨을 만들었다.

31일 오후 방송된 tvN '수미네 반찬'에는 남은 프라이드 치킨으로 중식 깐풍기를 만드는 중식 대가 이연복 셰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연복 셰프는 '냉장고 털이' 코너에서 남은 프라이드 치킨을 활용해 깐풍기를 만들었다. 척척 요리가 완성됐고, 장동민은 "색깔이 나온다. 냉장고 속 음식이 이렇게 변하다니"라며 놀라워했다.

이어 이연복의 치킨 깐풍기를 맛 본 김수미는 "역시 이연복이다"라고 감탄했다. 장동민은 "치킨 메뉴 중에서도 깐풍치킨이 있는데, 그것보다 훨씬 맛있다"라고 만족스러워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