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저력
화사, 이효리 언급
성훈 "생각지 못한 상"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화사와 성훈이 버라이어티 부문 최우수상을 차지했다.

29일 밤 방송된 '2020 MBC 방송연예대상'에는 전현무, 장도연, 안보현의 사회로 진행됐다.

올해 '나 혼자 산다', '놀면 뭐하니?'에서 활약한 화사가 최우수상을 받았다. 화사는 얼떨떨한 모습으로 무대에 올라 "'놀면 뭐하니?'에서 환불원정대로 많은 사랑을 받았는데 함께 모일 수 있게 해준 천옥 언니. 마음 아픈 소식을 듣고 연락을 드리려고 했는데 아직까지 못 드렸다. 마음으로 함께 하고 있다"라며 이효리에게 애틋함을 보였다. 이효리는 최근 반려견 순심이를 떠나보냈다.

또 화사는 "모두들 너무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 그리고 예능에 처음 함께할 수 있는 '나 혼자 산다' 팀에게도 감사하다. 시언 오빠와 마지막 여행을 다녀왔는데 빈자리가 클 것 같다"라며 이시언을 언급했다.

남자 부문에는 성훈이 수상했다. 성훈은 "이제는 멤버들도 풍요로워지고 재미있는 모습들이 많이 나올 것 같아서 편안하게 방송을 했다. 정말 생각지도 못한 상이었다. 큰 상 주셔서 감사하고 방송 보시는 분들에게 재미를 드리기 위해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