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미유·천옥 커플
시청자 투표 선정
"이효리 덕에 받아"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유재석과 이효리가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했다.

29일 밤 방송된 '2020 MBC 방송연예대상'에는 전현무, 장도연, 안보현의 사회로 진행됐다.

베스트 커플상에는 '라디오스타' 김구라·안영미, '놀면 뭐하니?' 김지섭·정봉원(김종민·정재형), '백파더' 백파더·양잡이(백종원·양세형), '놀면 뭐하니?' 린다G·비룡(이효리·비), '나 혼자 산다' 성훈·손담비,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전현무, '놀면 뭐하니?' 지미유·천옥(유재석·이효리)이 후보에 올랐다.

쟁쟁한 커플 가운데 지미유·천옥 커플이 수상했다. 유재석은 "뭐라고 감사해야할지 모르겠다. 이 상을 받아야 할 이효리가 상황이 상황인지라 오지 못해 아쉽다"라며 "효리야, 네 덕에 받았다. 연예대상에서 베스트 커플상을 처음 받는 것 같다. 눈빛만 봐도 척척 아는 효리와 함께 예능을 하게 돼서 좋았다. 시청자 여러분들에게 감사하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