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예능인상
"따뜻한 방송인될 것"
유재석 활약 언급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김구라가 유재석을 오해의 대상으로 꼽았다.

29일 오후 방송된 '2020 MBC 방송연예대상'에는 전현무, 장도연, 안보현의 사회로 진행됐다.

이날 김구라는 올해의 예능인상을 수상했다. 김구라는 "내가 방송에서는 말이 정말 많다. 그런데 카메라 밖에서는 사람들과 이야기를 많이 나누지 못했던 것 같다. 그런데 나이를 먹어보니까 사람들에게 따뜻하게 다가가려고 한다. 주변 분들에게 시선으로나마 챙기는 방송인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올해 누가 대상을 받을 것 같냐"는 MC 장도연의 질문에 "MBC는 유재석이 아주 특별한 활약을 보였다. 얼마 전에 김태호 PD가 포상금을 1억원을 받고 '놀면 뭐하니?'가 광고 100억 원을 받았다고 했더라. 광고주가 줄을 서는 프로그램이라고 하니 당연히 연예대상을 유재석이 받아 마땅하다고 생각한다"라며 "위협이 되는 인물은 단 한 명도 없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