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또렷한 이목구비
작품 전시 준비 중
"만족 못하면 폐기해"
구혜선 / 사진 = 구혜선 인스타그램
구혜선 / 사진 = 구혜선 인스타그램


구혜선 / 사진 = 구혜선 인스타그램
구혜선 / 사진 = 구혜선 인스타그램
배우 겸 작가 구혜선이 흑백사진 모습을 공개했다.

29일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자른 앞머리 마음에 들어요"라며 "다음 전시 준비 중인데요. 만족 못하는 작품은 이렇게 모두 파괴하고 폐기합니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공개한 사진 속에는 일자 앞머리를 한 구혜선의 모습이 담겨있다. 흑백사진임에도 또렷한 이목구비를 보여 시선을 끈다. 또 다른 사진에는 그림을 폐기한 모습이 담겨 있다.

한편, 구혜선은 지난 4월 초대전 '항해-다시 또 다시'를 열고 전시 수익금을 코로나19 퇴치를 위한 복지금으로 기부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