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시은 아나운서, SBS 라디오 '철파엠' 출연
스폐셜 DJ로 이틀간 활약
"내일 게스트로 다시 오겠다"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방송화면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방송화면


주시은 아나운서가 이틀간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의 스폐셜 DJ로 활약한 소감을 전했다.

29일 오전 방송된 '철파엠'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자가격리에 들어간 DJ 김영철을 대신해 주시은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았다.

이날 주시은 아나운서는 게스트로 출연한 황보에 "오늘 저랑 함께 해봤는데 어땠나?"라고 물었다. 이에 황보는 "원래 아는 친구랑 영상 통화하는 기분이었다. 다음엔 직접 만나서 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이틀간의 스폐셜 DJ로 참여한 소감으로 "어설픈 진행이었지만 예쁘게 봐줘서 감사하다. 나는 내일 게스트로 다시 오겠다"고 이야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