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발라드 계보
이문세X변진섭 출연
"이렇게 모인 것 처음"
'아카이브K' / 사진 = SBS 제공
'아카이브K' / 사진 = SBS 제공


'전설의 무대-아카이브K'(이하 '아카이브K')의 첫 주제와 출연자 라인업이 공개됐다.

한국대중음악사를 무대와 이야기로 기록하는 SBS 다큐 음악쇼 '아카이브K'의 첫 주제는 한국형 발라드의 계보다. 발라드는 시대를 불문하고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장르 1위의 자리를 한번도 놓치지 않은 장르다.

이에 '아카이브K'에서는 역사 속 소중한 순간들을 기록하기 위해 발라드 황제 계보의 주인공 이문세, 변진섭, 임창정, 백지영, 김종국, 조성모, 이수영, 폴킴과 진행자 성시경을 포함 총 9명을 한자리에 모았다.

녹화일 당시 건강상의 이유로 참가하지 못한 신승훈을 제외하고는, 한국대중음악계에서 발라더라는 명칭으로 불리는 전설들이 한자리에서 다 모인 것은 이번이 처음있는 일이다. "출연자들 스스로도 이렇게까지 다 모여본 것은 처음"이라며 뜻깊은 감회를 전했다.

'아카이브K'는 발라드, 댄스음악, 인디 그라운드, KPOP 등 7개의 주제로 나뉘어 방송되며, 이번 발라드 편은 총 2회에 걸쳐 수십년 간 우리들의 정서 속에 늘 가장 가까이 살아 숨쉬고 있는 한국 발라드의 40여년사를 전설들의 정교한 무대와 생생한 증언, 자료를 통해 새로운 각도에서 재조명한다.

한편, '전설의 무대 아카이브K'는 오는 1월 3일 밤 11시 5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