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마리 다견가정 방문
반려견 맞춤 집
사건의 원인 '깜짝'
'개는 훌륭하다' / 사진 = KBS 제공
'개는 훌륭하다' / 사진 = KBS 제공


'개는 훌륭하다'에서 다견가정의 돌발적 싸움을 막을 비책을 공개한다.

28일 밤 방송되는 KBS 2TV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에서는 6마리의 반려견이 함께 사는 다견가정을 찾아간다. 6마리의 껌패밀리와 보호자와 함께 사는 집은 오로지 개들을 위해 맞춤으로 설계된 곳으로 강형욱과 이경규가 무한 감탄을 했을 정도라고. 하지만 평화롭게만 보이던 개토피아에서 까비와 소리가 도담을 10분 넘게 공격하는 사건이 벌어지면서 보호자들의 고민이 깊어졌다.

평소에는 잘 지냈다던 까비와 도담은 촬영날에도 별다른 문제 행동을 보이지 않았다. 때문에 강형욱은 그 날의 사건이 담긴 CCTV 영상만으로 원인을 분석해 나가야했던 터. 강형욱은 6마리 개들의 특징을 꼼꼼히 살펴보고 보호자 주위에 앉는 순서와 자리 배치 등을 면밀하게 살펴보기 시작했다. 이후 강형욱이 밝혀낸 사건의 원인은 보호자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고 해 더욱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또한 강형욱은 "다견을 기를 때 애정을 조절하지 못하면 싸움의 원흉이 된다"며 다견가정에서 벌어질 수 있는 돌발적인 사고에 대한 비책을 전수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다견가정의 보호자라면 꼭 체크해야 할 반려견들의 관계에 대한 연관성 등에 대해서도 조언을 아끼지 않아 시청자들에게도 놓쳐서는 안 될 꿀팁이 될 전망이다.

강형욱표 다견가정 꿀팁을 확인할 수 있는 '개는 훌륭하다'는 28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