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아빠학교 in 전주
황실 체험→30첩 반상
하영, 도경완 위해 조식 제조
'슈돌' 예고/ 사진=KBS2 제공
'슈돌' 예고/ 사진=KBS2 제공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020년 달리는 아빠학교의 마지막 목적지로 전주를 선택했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슈돌' 361회는 '너와 함께라서 행복하오'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도플갱어 가족은 전주의 문화를 체험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도플갱어 가족은 투꼼남매의 기상으로 아침을 시작했다. 아직 경완 아빠는 꿈나라인 가운데, 배가 고파진 아이들은 직접 아침 식사 차려먹기에 나섰다. 연우가 가지고 온 과일, 시리얼 등으로 푸짐한 한 상은 하영이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했다고.

이어 오빠를 보고 배운 하영이도 아빠를 위한 효심을 발휘해 특별한 조식을 만들어줬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하영이 표 조식은 딸바보 경완 아빠도 먹기를 망설일 정도였다고. 이에 경완 아빠를 주저하게 한 하영이만의 조식 제조법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져간다.

아침 식사를 마친 뒤 도플갱어 가족이 향한 곳은 전주였다. 다양한 먹거리와 한옥 및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전주가 2020년 달리는 아빠 학교의 마지막 수업지로 선택된 것.

먼저 도플갱어 가족은 전주에 있는 작은 황실에서 하루를 보내게 됐다. 또한 이곳에서 도플갱어 가족은 보는 것만으로 입이 쩍 벌어지는 30첩 반상 먹방을 펼쳤다고 한다. 특히 연우는 30가지 반찬 중 하나인 홍어를 처음으로 먹어본다고. 웬만한 어른들도 먹기 힘든 홍어 먹방에 연우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는 오는 27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