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형, 어려운 시절 동고동락한 형 찾아
/ 사진 = KBS  '티비는 사랑을 싣고' 방송화면
/ 사진 = KBS '티비는 사랑을 싣고' 방송화면


개그맨 박준형이 살고 있는 아파트 규모가 90평이라고 밝혔다.

23일 방송된 KBS 2TV '티비는 사랑을 싣고'에는 '개그콘서트'의 전성기를 이끈 박준형이 의뢰인으로 출연했다.

이날 한 아파트에서 오프닝을 진행했는데, MC 김원희는 이게 박준형씨 집이냐"고 했며 집의 평수를 물었다.
/ 사진 = KBS  '티비는 사랑을 싣고' 방송화면
/ 사진 = KBS '티비는 사랑을 싣고' 방송화면
이에 박준형은 "90평"이라며 "저는 평생 제 방을 가져본 적이 없다. 엄마, 아빠 쓰시고 누나들 쓰시면 제 방이 없다"며 "다섯 식구가 방 2개짜리 집에서 살았다. 그래서 내 방에 집착했던 거 같다"고 말했다.

박준형은 앞서, JTBC '1호가 될 수 없어'에서 넓고 럭셔리한 인테리어의 자가 아파트를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박준형은 개그맨 데뷔 전 리어카에서 테이프를 함께 팔았던 형을 찾아 나섰다. 박준형은 "정말 잘생겼던 형과 동업했었다. 맛있는 것도 사주고 그랬다"며 "개그맨이 되면서 형과 연락이 뚝 끊겼다"고 해 과연 어려운 시절 동고동락했던 인생 1호 짝꿍을 찾았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