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실·이성미 깜짝등장
"이런 기회 없을 줄 알았는데"
개그맨 후배향한 응원
'2020 SBS 연예대상' / 사진 = SBS 영상 캡처
'2020 SBS 연예대상' / 사진 = SBS 영상 캡처


'2020 SBS 연예대상' 이경실, 이성미, 이봉원, 최양락이 특별상을 수상했다.

19일 밤 방송된 '2020 SBS 연예대상'은 신동엽, 이승기, 차은우의 사회로 진행됐다.

이날 신동엽은 레전드 특별상 수상자로 '진실게임' 이경실, 이성미와 '좋은 친구들' 최양락, 이봉원을 소개했다.

이경실은 "시상식에 굉장히 오랜만에 나타났다. 다시는 이런 기회가 없을 줄 알았는데 SBS 30주년을 맞이해서 이런 영광을 주셔서 감사하고 즐겁다. 개그맨 후배들이 설 무대가 없다는 것이 선배로서 마음이 아프다. SBS가 먼저 나서서 그런 무대가 마련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성미는 "긴 세월 오래 버티다보니까 이렇게 상을 주셨는데, 정말 감사하다. 후배들 일자리가 없다는 것이 정말 마음이 아프다"라고 전했다.

이어 이봉원은 "SBS 개국 때 슬로건이 '기쁨주고 사랑받는 SBS'였다. 요즘처럼 힘들 때, 그런 슬로건처럼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