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손' 스킬 대방출
윤은혜X하오, 알콩달콩
커피 프린스 변신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개리, 하오 부자가 윤은혜를 만나 커피프린스로 변신한다.

20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61회는 '산타와 함께 춤을'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강부자 개리, 하오 부자의 집에는 윤은혜가 찾아온다. 산타클로스처럼 풍성한 행복을 선물로 주고 간 윤은혜와의 하루가 시청자들의 안방에도 큰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윤은혜는 개리 아빠와의 친분을 바탕으로 집에 놀러 왔다. 그동안 SNS와 방송을 통해 요리, 미술 등 다방면에서 뛰어난 실력을 보여준 '금손' 윤은혜는 강부자네 집에 올 때 다양한 선물을 가지고 왔다고. 두 손 가득 선물을 들고 오는 윤은혜의 모습이 마치 크리스마스 산타클로스를 떠올리게 했다는 후문이다.

윤은혜를 환영하기 위해 개리 아빠와 하오는 깜짝 '커피 프린스'로 변신했다고. 옷까지 제대로 차려 입고 윤은혜를 위한 커피 만들기에 나선 것. 그러나 어딘가 어설픈 '개피 프린스'의 모습에 원조 커피 프린스 윤은혜가 직접 나서 라테 아트를 선보였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무엇보다 윤은혜는 개리 아빠도 놀랄 만한 육아 실력으로 하오를 사로잡았다는 전언. 이는 하오를 능숙하게 다루는 윤은혜를 보며 "아이 다섯 키운 것 같다"고 말할 정도였다고. 이런 가운데 윤은혜와 하오 사이에 개리 아빠도 끼어들 수 없는 단단한 케미가 형성됐다고 해 호기심을 상승시킨다.

과연 하오의 얼굴에 웃음꽃이 가득 피게 한 윤은혜의 육아 스킬은 무엇이었을까. 윤은혜와 강부자의 만남은 어떤 재미를 선사할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슈돌'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커진다.

한편, 윤은혜와 강부자의 선물 같은 만남을 함께할 수 있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361회는 오는 20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