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스페셜 MC 출연
"3살 아들 더럽게 말 안 들어"
"남편, 더 많은 사랑 주고 있다"
'미우새' 출연한 추자현/ 사진=SBS 제공
'미우새' 출연한 추자현/ 사진=SBS 제공


대륙을 사로잡은 ‘한류 퀸’ 배우 추자현이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솔직하고 화끈한 입담을 뽐낸다.

최근 녹화에서 모벤져스는 중국 배우 우효광과 결혼해 ‘추우커플’ 로 큰 사랑을 받은 추자현이 등장하자 “아들도 많이 컸죠?” “말은 어떻게 해요?” 등 폭풍 질문을 쏟아냈다.

어느덧 세 살이 된 아들에 대해 추자현은 ‘제2의 서장훈’이 될 것 같다고 소개했다. 이어 “벌써부터 말을 더럽게 안 듣는다”는 거침없는 언변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또 우효광의 ‘특급 외조’ 를 자랑하던 추자현은 결혼 4년 차인 지금 “남편이 더 많은 사랑을 주는 것 같다”고 고백해 어머니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급기야 추자현은 다음 생에도 우블리와 결혼하고 싶다고 밝히며 눈물을 흘려 녹화장을 먹먹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감동도 잠시, 추자현처럼 다시 태어나도 지금의 남편과 결혼하고 싶냐는 MC의 질문에 모벤져스는 ‘단호박 답변’만 이어져 현장은 순식간에 웃음바다가 됐다.

‘미운 우리 새끼’는 오는 20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