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옹이♥전선욱, 핑크빛 SNS
"웹투니스트 데이 대신"
"우리끼리 조촐하게 파티"
전선욱(왼쪽)과 야옹이 작가/ 사진=야옹이 인스타그램
전선욱(왼쪽)과 야옹이 작가/ 사진=야옹이 인스타그램


웹툰작가 야옹이, 전선욱 커플이 둘만의 파티를 즐겼다.

야옹이 작가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마워 항상"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전선욱 작가도 "고마워"라고 화답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야옹이 작가가 연인 전선욱 작가와 함께 연말 파티를 하는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케이크에 촛불을 붙이고, 고깔모자를 쓴 채 다정한 포즈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같은날 전선욱 작가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항상 감사합니다. 올해는 웹투니스트 데이 안 하는 대신 우리끼리 조촐하게 파티"라는 글과 함께 야옹이 작가와 찍은 사진을 올렸다. 이에 야옹이 작가는 "내년에도 잘 부탁해"라고 댓글을 남겼다.
전선욱(왼쪽)과 야옹이 작가/ 사진=야옹이 인스타그램
전선욱(왼쪽)과 야옹이 작가/ 사진=야옹이 인스타그램
야옹이 작가는 최근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에 출연해 연인 전선욱 작가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당시 야옹이 작가는 웹툰 작가들이 참여하는 행사 '웹투니스트 데이'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고 밝혔다. 야옹이 작가가 쓴 인기 웹툰 '여신강림'은 현재 동명의 드라마로 제작돼 방송 중이다.

한편, 전선욱 작가는 웹툰 '프리드로우'를 연재 중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