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이 된 싱어송라이터
김현식, 목소리 복원
진한 감동 예고
'다시 한번' 2회/ 사진=Mnet 제공
'다시 한번' 2회/ 사진=Mnet 제공


국내 최초 AI 음악 프로젝트 Mnet ‘다시 한번’이 이번에는 전설의 싱어송라이터 고(故) 김현식의 목소리 복원에 도전한다.

‘다시 한번’은 대중들이 그리워하는 아티스트들의 발자취를 더듬어 보고, 그들의 목소리를 복원해 새로운 무대를 선보이고자 기획된 프로그램. 지난 주 고(故) 터틀맨의 목소리와 얼굴을 복원하며 12년 만에 거북이 완전체의 무대를 선보여 전국민의 눈시울을 뜨겁게 만들었다.

‘다시 한번’이 보여줄 이번 주인공은 우리나라 가요사에 빠져서는 안 될 뮤지션 고(故) 김현식. 그는 1980년에 혜성처럼 가요계에 등장해 ‘봄여름가을겨울’, ‘사랑했어요’, ‘비처럼 음악처럼’, ‘내 사랑 내 곁에’ 등 주옥 같은 명곡을 대중에게 선물한 전설적인 싱어송라이터다.

특히 대중들에게 깊은 울림을 안겨주던 고인 특유의 목소리가 과연 ‘다시 한번’을 만나 복원될 수 있을지 기대가 커지고 있는 상황. 과연 고(故) 김현식의 목소리를 복원하기 위해 ‘네비게이터’ 하하와 함께 프로젝트에 나설 이들은 누구일지도 관심있게 지켜볼 만하다.

또 후배 아티스트인 김재환과 솔지가 깜짝 출연해 고(故) 김현식을 추모하는 특별한 무대를 꾸민다. 고인의 곡을 자신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무대에 많은 기대가 쏠리고 있다.

‘다시 한번’은 오늘(16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