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요한·소주연·여회현, '아름다웠던 우리에게' 출연
메인 예고편 공개, 설렘주의보 발령

김요한·소주연·여회현, 예측불허 로맨스 예고
/사진=카카오M
/사진=카카오M


김요한, 소주연, 여회현이 아련했던 첫사랑의 기억을 소환한다.

카카오M이 오는 28일 오후 5시 카카오TV에서 첫 공개되는 오리지널 드라마 '아름다웠던 우리에게'에서 열일곱 설레는 첫사랑을 그려낼 김요한, 소주연, 여회현의 눈부신 이야기를 담은 메인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아름다웠던 우리에게'는 명랑 발랄한 여고생 ‘신솔이’(소주연 분)와 그녀가 17년째 짝사랑하는 옆집 소꿉친구 ‘차헌’(김요한 분), 그리고 이들과 청춘을 함께하는 열일곱 친구들의 사랑과 우정을 담은 첫사랑 소환 로맨스. '아름다웠던 우리에게'는 2017년 중국 텐센트TV에서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 '치아문단순적소미호'를 카카오M이 한국판으로 리메이크 한 작품이다.

앞만 보고 달리는 돌직구 고백이 특기인 여고생과 그의 소꿉친구이자 철벽남의 로맨스는 평범한 듯 하면서도 허를 찌르는 설렘 포인트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중국은 물론 해외에서도 '정주행 대표 드라마'로 손꼽히며 탄탄한 팬덤을 구축하고 있다.

올 하반기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는 '아름다웠던 우리에게'는 매회 20분 내외, 총 24화로 제작되며, 28일부터 매주 월, 목, 토 오후 5시 카카오TV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카카오M
/사진=카카오M
귀엽고 발랄한 여고생 신솔이의 독백으로 시작되는 메인 예고 영상은 설레는 첫사랑의 시작을 알리며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사랑스러운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 가운데, 수줍은 표정으로 "나 너 좋아해"라고 고백하는 신솔이의 당차고 귀여운 매력은 절로 웃음을 터뜨리게 하며 기대를 한껏 높인다.

사랑스러운 신솔이의 직진 고백에도 "난 너 안 좋아해"라며 매번 무심하게 거절하는 차헌, 그러다 어느새 그녀의 고백에 응답하듯 감성 가득한 눈빛과 표정으로 나지막이 "신솔이"라고 그녀의 이름을 부르는 차헌의 모습은 짧은 영상만으로도 올 겨울 '심쿵주의보'를 예고하고 있다.

전학생이자 수영특기생 '우대성'(여회현 분)의 등장은 이들 사이에 새로운 변화가 일어날 것임을 예고하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친근하고 유쾌한 매력의 소유자인 우대성은 신솔이의 곁에서 그녀의 지킴이를 자처,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은근히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는 등 '완벽 냉미남' 차헌과는 다른, 다정하고 든든한 매력으로 신솔이와 또다른 케미를 보여주며 궁금증을 자극한다.

더불어 속마음과는 달리 자꾸만 신솔이에 툭툭거리는 차헌은 어느새 친해진 듯 보이는 신솔이와 우대성을 남몰래 신경 쓰는 듯한 모습을 보여주며, 세 사람 사이의 묘한 긴장감과 이들이 펼쳐낼 사랑스러운 설렘 로맨스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눈을 뗄 수 없는 심쿵 미소와 눈부신 비주얼의 김요한부터 사랑스러운 미소의 소주연, 그리고 유쾌한 에너지가 넘쳐나는 여회현까지. 원작과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며 캐스팅 소식부터 뜨거운 화제를 낳았던 배우들의 만남이 벌써부터 기대를 자아내는 가운데, 드라마 속 그들이 소환할 풋풋한 첫사랑의 기억은 보는 이들의 공감을 자아내며 웃음과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올 겨울 설레고 아련했던 첫사랑의 기억을 소환할 '아름다웠던 우리에게'는 28일 첫 공개된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