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탁재훈 만났다
"제주도에선 '치유'한다"
홍보의 신, 신박기획 비슷?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탁재훈의 '홍보의 신'을 지적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겨울 노래 구출 작전'이 그려졌다.

유재석과 데프콘은 탁재훈을 만나러 갔다. 탁재훈은 독특한 느낌의 사무실에 홀로 앉아있었고 두 사람을 맞이했다.

탁재훈은 "제주도에 있다가 일 있으면 여기에도 있다. 제주도에서는 뭘 하냐고? 치유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개인방송으로 하기엔 너무 아깝고 TV로는 못 가겠다. 그 정도는 아닌 것 같아서 중간을 찾아보는데 애매하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신박기획을 따라한 것 같은데?"라고 지적했고, 탁재훈은 "무슨 소리냐. 난 안 봤다"라고 잡아뗐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