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프로젝트 시작
유쾌한 김장룩
앞치마+김치 대야
'백파더' / 사진 = MBC 영상 캡처
'백파더' / 사진 = MBC 영상 캡처


대세 듀오 노라조가 김장 프로젝트의 서막을 열었다.

노라조(조빈, 원흠)는 12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에서 재료 소개에 나섰다.

특히 이날 '백파더'는 앞서 여러 차례 소개된 김치 만들기로 3부에 걸쳐 진행됐다. 대형 프로젝트가 시작됐고, 노라조는 백파더 송으로 김치 소개에 나섰다.

원흠은 배추 모자를 쓰고 김장에 적합한 앞치마 패션과 김치 대야까지 김장 세트룩을 완성하며 시선을 모았다. 원흠 역시 배추를 상징하는 초록색 슈트와 배추 넥타이로 러블리한 매력을 더했다.

뿐만 아니라 조빈은 "오늘 머리에 쓴 건 진짜 배추"라고 소개하며 찐웃음을 유발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