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파격 댄스
퍼포먼스 준비
노출에 제시도 '충격'
'정글의 법칙' / 사진 = SBS 제공
'정글의 법칙' / 사진 = SBS 제공


'정글의 법칙'에서는 72세의 나이가 무색할 정도의 춤 열정과 모두를 놀라게 한 김수미의 깜짝 퍼포먼스가 공개된다.

5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 족장과 헬머니'에서 병만족은 김수미의 손맛과 천혜의 자연이 낳은 제철 재료들이 어우러진 맛있고 푸짐한 저녁을 먹고, 엄마 김수미에게 고마움을 보답하고자 작은 무대를 준비했다. 그 중에서 김수미를 가장 따르던 제시가 먼저 무대에 나섰다. 전국을 강타한 히트송 '눈누난나'를 열창한 제시의 모습에 흥을 이기지 못한 김수미는 벌떡 일어나 1열을 차지하는 등 음악을 즐기기 시작했다.

급기야 김수미는 "'눈누난나' 춤 알려줘"라며 적극적인 자세를 취했고, 심상치 않은 퍼포먼스 준비까지 감행했다. 이를 발견한 강남은 "바지가 왜 그러냐"고 물었고 김수미는 의미심장한 미소와 함께 '눈누난나'의 음악에 맞춰 갑작스런 노출로 70금 방송을 선보였다. 그 모습을 보던 병만족은 상상도 할 수 없던 모습에 입을 떡 벌리며 경악을 금치 못했다. 모두를 충격에 빠트린 김수미는 "'눈누난나'에서도 그러지 않냐"며 태연히 말했고, 원곡자 제시는 한동안 충격과 공포에서 헤어나오지 못했다.

모두를 놀라게 한 김수미의 파격 깜짝 노출과 정글에서만 볼 수 있는 신개념 '눈누난나' 챌린지는 5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 족장과 헬머니'에서 볼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