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캡처
사진=유튜브 캡처


그룹 환불원정대(만옥, 천옥, 은비, 실비) '돈 터치 미(DON'T TOUCH ME)'의 안무가 아이키가 이효리, 엄정화, 화사, 제시의 춤실력을 언급했다.

3일 오후 5시부터 텐아시아의 유튜브 채널 '티비텐'에서는 아이키와 함께한 텐라이브쇼가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MBC '놀면 뭐하니?'의 프로젝트 그룹 환불원정대의 데뷔곡 '돈 터치 미'의 안무가 아이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아이키는 환불원정대 멤버들의 춤실력에 대한 질문에 "누가 더 잘했다고 말을 할 순 없다. 다 장점이 있다. 일단 (이)효리 언니는 그룹 생활을 했기 때문에 이미 그룹에 최적화가 되어있다. 군무의 정확함과 디테일을 잘 살렸고 그에 집중해 연습을 많이 해오셔서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엄)정화 언니는 언니만의 소울이 있다. 엄정화 특유의 섹시함이 있어서 표정과 얼굴만으로도 춤을 추신다"고 설명했다.

아이키는 "제시는 바이브가 다르다. 국내에서 흔하게 볼 수 없는 바이브다. 화사는 현역 중 톱. 알아서 척척이었다"고 밝혔다.

덧붙여 아이키는 "4명 중에 (내 스타일) 한 명만 꼽자면 화사"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가장 화제의 연예뉴스를 다뤄보는 텐라이브쇼는 매주 네이버TV와 유튜브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