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잉, SBS '인기가요' 출연
업텐션 비토 여파로 코로나19 검사
음성 판정 후 자가격리
가수 쿠잉. /사진제공=스타잇엔터테인먼트
가수 쿠잉. /사진제공=스타잇엔터테인먼트


가수 쿠잉이 코로나19 검사 결과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쿠잉의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1일 공식 입장을 통해 "쿠잉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1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쿠잉은 지난 29일 방영된 SBS '인기가요'에 함께 출연한 그룹 업텐션의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 중이었다.

그러면서 "걱정해준 팬분들과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헌신 중인 의료진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아티스트 및 임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하고 보건당국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쿠잉은 지난달 17일 데뷔 앨범 '쿠잉'(COOING)을 발매했다.
다음은 스타잇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스타잇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 쿠잉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12월 1일 음성 판정을 받았음을 알려드립니다.

쿠잉은 11월 29일 음악방송에서 확진자가 나옴에 따라 이상 증상이나 검사 통보를 받은 적이 없지만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 중이었습니다.

걱정해주신 팬분들과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헌신 중인 의료진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아티스트 및 임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하고 보건당국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