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이, '한다다' 비하인드 공개
"이초희에 설렜지만 선 지키려 애써"
"긍정적인 기운 덕분에 오디션 뽑혀"
'옥탑방의 문제아들' 속 배우 이상이/ 사진=KBS2 제공
'옥탑방의 문제아들' 속 배우 이상이/ 사진=KBS2 제공


배우 이상이가 ‘한 번 다녀왔습니다’ 촬영 중 상대배우 이초희에게 설렜던 일화를 털어놓는다. 24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MC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최고 시청률 37%를 돌파한 국민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라이징 스타로 발돋움한 이상이가 출연해 숨겨왔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이상이는 ‘한 번 다녀왔습니다’ 촬영 당시 ‘사돈커플’로 찰떡 케미를 뽐냈던 상대역 이초희에게 실제로 설렌 적이 있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극했다. 극 중에서 평소 안경을 쓰고 다니며 수수한 모습이던 이초희가 청순 여신으로 180도 변신한 모습에 깜짝 놀랬다는 것. 이상이는 “내가 아는 사람이 맞나 놀랐다”며 이초희에게 “누나 오늘은 좀 달라 보인다”는 말을 남겼다고 전해 모두를 설레게 했다.

이에 멤버들은 그렇게 되면 눈길이 더 가지 않냐며 짓궂은 ‘이상이 몰이’를 시작했는데, 이상이는 “일로서 잘 마무리를 했다”고 선을 그어 철저한 프로의식을 드러냈다.

또한 이상이는 ‘한다다’ 캐스팅 오디션 비화를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그는 “그냥 오래서 그냥 갔다”, “1시간 동안 수다만 떨다 왔는데 합격했다”고 말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그는 “감독님이 ‘긍정적인 기운을 뿜어내는 것 같아서 뽑았다’고 하셨다”고 합격 비결을 밝혀 검증된 ‘긍정 매력’의 소유자임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24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