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도권, '런닝맨' 재출연
김종국 공격도 버텨
이광수, 곧바로 패배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하도권이 간지럼 30초 이상을 참아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에 출연 중인 배우 이지아, 김소연, 유진, 하도권이 출연했다.

평정심 대결에서 하도권은 유재석의 공격을 30초 간 참아야했다. 뒤에서 유재석이 아닌 김종국이 세게 공격을 했지만 참아냈고, 이어 유재석의 공격도 30초 간 버티며 결국 성공했다.

하도권은 "간지럼을 타지 않냐"는 말에 "간지럼 타지 왜 안 타겠냐"라며 의지로 버틴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이광수에게 공격, 이광수는 간지럼을 참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