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련님 이제 몇 살?"
데프콘, 김장 도와
'도련님·아씨' 호칭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아들, 딸을 언급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고마운 사람들에게 김장 김치를 만들어 나누는 '김장 원정대' 모습이 그려졌다.

유재석은 데프콘, 정재형, 김종민과 함께 손수 김장을 했다. 데프콘은 김장을 하던 중 "형님, 우리 지호 도련님 이제 몇 학년이냐"라고 물었고 유재석은 "4학년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데프콘은 "도련님 이제 장가가도 되겠다"라며 "우리 아씨는 어떻게?"라고 유재석의 딸 나은이의 근황을 물었다. 유재석은 "아씨는 킥보드 타고 돌아다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데프콘은 "벌써 타냐"라고 놀라며 "나는 도련님, 아씨라고 부르는데 세호는 공주님, 왕자님이라고 한다며?"라고 전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